안녕하십니까? 수성비입니다. 원래 오늘은 라즈베리파이 구매 및 개봉기를 올렸어야 하지만 자율동아리 활동 및 진로 발표에 연계해서 4차 산업혁명 관련 글을 쓰려고 합니다.(라즈베리파이는 뒤로 미루기로...) 제가 중학교 기술가정 시간에 '4차 산업혁명'이라는 단어를 처음 접했는데 지금까지 살면서 여러가지 정보를 얻게 되었습니다. 이번글은 그 정보를 정리해 보고 생각해 보는 글이 되겠습니다.

 

먼저 다른 4차 산업혁명 설명 글/영상과 같이 1~4차 산업혁명을 간단히 알아보겠습니다.

 

중학교 기술 시간에 배운 내용을 바탕으로 표를 정리해 보았습니다. 일단 표를 보시면 되고, 아래에 보충 설명을 쓰겠습니다.

 

 

 

 

 

위 표 오른쪽 아래칸, 즉 4차 산업혁명 특징을 보시면 '생산 주체: 나'라고 적혀 있습니다. 이제 만드는 사람도 필요 없는 건가요? 저의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인공지능 만드는 일이 남을 것 같은데 그럴 때 세상이 인공지능을 소유한 사람과 소유하지 못한 사람으로 이분되지 않을까요? 그런데 새로운 직업이 생겨나겠죠? 그러니 이건 그냥 '가능성이 있다'입니다.

"인공지능을 소유한 사람과 소유하지 못한 사람으로 이분될 가능성이 있다."

 

1차 기계혁명(1, 2차 산업혁명) 때도 갈등은 있었다고 합니다. 그 때는 어떻게 해결했을까요? 공교육, 세금제도, 사회보장제도로 해결을 했다고 합니다.

노동자 인권 문제 공교육, 세금제도, 사회보장제도로 해결

2차 기계혁명(3, 4차 산업혁명)에도 일자리 문제로 갈등은 일어나고 있습니다. 이번해도 해결할 수 있을까요?

"초지능 세상이 온다." -중학교 기술 시간에 들은 말.

지능은 인간의 것이었는데 이제 기계가 갖게 되면 두 가지를 생각해 볼 수 있겠죠. 공존이냐, 차별화냐.. 1차 기계혁명에서는 인간과 기계가 공존하지 못했다고 합니다. 2차 기계혁명은 어떨까요?

 

강한 인공지능이라는 것이 있습니다.

여기 두 가지 의견(대립)이 있는데요.

이건 여러분이 한 번 생각해 보세요.^^

참고로 스티븐 호킹은 강한 인공지능이 생기면 인류는 멸망할 거라고 했대요.

 

[경계 붕괴]

다윈의 진화론 이전에는 동물과 인간 사이 경계가 있었다고 합니다.(인간 중심)

다윈의 진화론이 나왔을 때 동물과 인간의 경계가 붕괴되었다고 합니다.(인간은 동물의 구성원)

2차 기계혁명이 일어나면 기계와 인간의 경계가 붕괴될 수도 있죠.

제가 이 글에서 두 가지 질문을 초록색으로 칠 건데요, 이건 답을 적지 않을 겁니다. 독자 여러분이 생각해 보셨으면 합니다.

강한 인공지능은 어떤 철학적 질문을   있을까?

 

기존에는 가장 인간다운 능력이 유연성과 창의성이었습니다.(출처: 로봇 시대, 인간의 일-구본권) 그러면 2차 기계혁명에서 기계가 유연성과 창의성을 갖게 된다면 가장 인간다운 능력은 무엇이 될까요?

 

이 쯤에서 김대식 뇌과학자님의 말씀으로 글을 마무리하겠습니다.

"인공지능의 등장 인문학과 철학의 르네상스."

 

긴 글 읽어 주셔서 감사합니다.

위 글 중간중간 출처가 들어갔는데요, 빠진 출처들이 있습니다. 아래에서 정리하겠습니다.

 

[출처]

출처가 별도로 적히지 않은 글 대부분은 영상 ‘EBS 특별기획 통찰(洞察) - 인공지능시대, 인간의 미래’를 요약한 내용입니다.

1편 - https://youtu.be/7KHNbgCxId0

2편 - https://youtu.be/8KXINkt_V9w

뇌과학자 김대식님과 인문학자 최진석님의 의견이 반영되었을 수도 있음을 밝힙니다.

나머지의 출처는 아래와 같습니다.

4 산업혁명: http://100.daum.net/encyclopedia/view/47XXXXXXX185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novelles&logNo=220749466455

 

다음에 만나요!

 


안내)이용안내 개편이 되지 않은 2018년동안은 위 배너에 연결된 주소가 아닌  https://toopyo.tistory.com/entry/수성비-전자방-이용-안내2016년-기준 으로 접속해 주시기 바랍니다. 이용에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블로그 이미지

수성비

컴퓨터(PC, 스마트폰 등)를 주제로 하는 누리사랑방인 수성비 전자방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십니까? 수성비입니다. 오늘은 안드로이드 폰의 새로운 기능을 찾았습니다.

바로 구글 어시스턴트입니다.
(LG G7 ThinkQ 광고에도 나오던데 그것과 다른 폰의 구글 어시스턴트의 차이가 있는지는 모르겠습니다. 참고로 저는 삼성 갤럭시J7 2016입니다.)

처음 쓰는 경우 홈 단추를 길게 누르면

이렇게 설정을 하게 됩니다.

사용

계속

저는 동의했습니다. 그러면 몇 번 정도 "OK Google"이라고 말하라고 시킵니다.(잘 기억이 안 나네요.. 아마 여기 쯤이었던 것 같은데...)


"OK Google"로 잠금해제 하는 기능입니다. 보안 수준이 낮다 그래서 저는 껐습니다.

저는 도움말을 전자 우편으로 받는 것만 설정하고 다음으로 넘어갔습니다.

이제 홈 단추를 길게 누르거나 "OK Google"이라고 말하면 구글 어시스턴트를 사용하실 수 있습니다. 전화 걸기, 문자 보내기, 앱 실행, 게임 등이 가능합니다.

구글 어시스턴트로 유튜브를 열었습니다.

구글 어시스턴트로 문자를 보냈습니다. "○○에게 □□이라고 문자 보내봐."라고 했더니 진짜 보낼 것인지, 수정하지는 않을 것인지 다시 확인하더군요.

어색한 구글 남자(TTS)가 랩하는 것도 들을 수 있습니다.

그래도 시리보다는 살짝 떨어지는 느낌은 있는데... 그래도 랩하는 게 어딥니까?

여러분 휴대 전화도 되는지 모르겠습니다만, 한 번 홈 단추를 길게 눌러보는 것도 좋을 듯 합니다.

다음에 만나요!
이 글이 도움이 되셨다면 공감을 눌러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수성비

컴퓨터(PC, 스마트폰 등)를 주제로 하는 누리사랑방인 수성비 전자방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안녕하십니까? 수성비입니다. 오랜만이네요. 이것도 급하게 쓰느라 질이 떨어질 것 같습니다.
오늘 소개할 앱은 비바라입니다. 아이폰 시리를 보니 안드로이드 사용자로서 부럽더라고요.

그래서 설치한 비바라!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kr.onept.vivala

이건 기능입니다.

앱을 실행하면 이런 화면이 나오는데 가운데 V를 누르면 사용할 수 있습니다.

실행했습니다.

실행하시면 상태바에 비바라가 뜹니다. MIC를 누르시면 명령이 가능합니다.

설정입니다.

여기서 알림 영역 설정을 들어가면

이런 알림들이 켜져 있습니다. 저는 다 껐습니다.

확실히 시리보다는 떨어지는 것 같습니다.(비바라가 안 좋다는 게 절대 아니라 시리가 좋은 것임.) 2.0 버전을 만들고 있다고 하니 기대해 보겠습니다.

다음에 (좀 더 좋은 글에서) 만나요!
블로그 이미지

수성비

컴퓨터(PC, 스마트폰 등)를 주제로 하는 누리사랑방인 수성비 전자방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 드린 2016.10.30 22: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호 이제 안드로이드 폰에서도 손안대고 앱을 실행할수있게 되었군요!!
    희소식입니다~!

    • 수성비 2016.10.30 22: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몇 년 전부터 이 앱이 있었나 봅니다. 상태바를 내려 MIC를 눌러야 한다는 단점이 있지만 잘 쓴다면 쓸모는 있을 것 같고, 2.0 버전이 되면 더 좋아지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 Vivara 2017.02.12 15: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비바라 개발자 입니다
    포스팅 해주셔서 넘나 감사하고요 ㅠㅠ

    부족한 실력인데도 좋은글 써주셔서 감사하고
    2.0을 더 열심히 만들어보겠습니다

    기간이 너무 지체되서 죄송하네요 ㅠㅠㅠㅠ

    열심히 하께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 수성비 2017.02.12 15: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글 대충 써서 죄송합니다.. 제가 아나운서 발음이 아니라서(ㅠㅠ) 지우긴 했지만 2.0 버전 나오면 다시 사용해 볼 생각입니다. 기대할게요!